[보도] 옆도시 이사 갔더니… “65세 안돼 보훈 명예수당 못드립니다”

[보도] 옆도시 이사 갔더니… “65세 안돼 보훈 명예수당 못드립니다”

공지사항

[보도] 옆도시 이사 갔더니… “65세 안돼 보훈 명예수당 못드립니다”

3 1,496 11.19 11:34
카카오채널추가, 카카오톡상담, 국사모 유튜브채널을 구독하세요.

옆도시 이사 갔더니… “65세 안돼 보훈 명예수당 못드립니다”
지자체별로 재정 여력 따라 수당 액수·나이 제한 달라
“똑같은 국가유공자인데 심리적 박탈감 줄 수 있어”

조선일보 김동현 기자 입력 2021.11.19 04:02

경기도 부천시에 거주하는 박용래(44)씨는 1999년 군 복무 도중 허리를 다쳐 의병 제대했고, 이후 상이등급 7급 판정을 받은 국가유공자다. 허리 통증으로 오래 앉지 못하게 되자 그는 직장 취업을 포기하고 공사 현장을 전전하며 생계를 이어왔다. 지난 7월부터는 서 있는 것조차 힘들어져 집에서 쉬고 있다. 국가에서 주는 월 49만6000원의 보훈 보상금이 그의 수입 전부다.

한창 일할 나이에 일하지 못하는 것보다 그가 섭섭하게 생각하는 것은 지난해 부천시로 이사오면서 보훈명예수당이 박탈된 것이다. 이사와 함께 주민센터에 수당 신청서를 냈는데, 부천시청으로부터 “65세 이상에게만 지급하는 시(市) 지침상 수당을 줄 수 없다”는 연락을 받은 것이다. 그가 이전에 살던 광명시에선 나이 제한 없이 월 3만원씩 보훈명예수당을 지급해왔다. 박씨는 “돈 몇 만 원 못 받은 걸 떠나서, ‘65세가 안 된다’는 이유로 지급하지 않는 걸 납득하기 어렵다”고 했다.

경기도 양주시에 거주하는 김모(48)씨도 1994년 군 복무 중 왼쪽 귀의 청력을 잃은 국가유공자지만, 같은 이유로 지자체로부터 보훈 수당을 받지 못하고 있다. 그는 “집에서 차로 5분도 안 걸리는 포천시는 나이 제한 없이 10만원씩 수당을 지급하는데, 국가를 위해 봉사하고도 나이와 사는 곳에 따라 수당을 주고 안 준다는 사실에 차별감을 느낀다”고 했다.

일부 지자체가 ‘65세 이상’이란 자체 기준을 정해놓고 국가유공자들의 보훈명예수당을 주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수당을 지급하는 전국 213곳의 지자체 가운데 경기 부천·성남·수원·양주·용인시를 비롯해 연천군, 강원 춘천시, 전남 영암군 등 최소 10곳이 이 같은 ‘나이 제한’ 규정을 두고 있다. 보훈명예수당은 공상군경, 고엽제 후유증 환자, 특수 임무 유공자 등 보훈대상자나 유족들에게 각 지자체가 지급하는 월 10만원 안팎의 수당이다. 정부가 지급하는 보훈 보상금과는 별개로 지자체가 재량을 갖고있다. 국가유공자들 사이에선 “65세 이상이 아니란 이유로 보훈 대상에서 제외하는 것은 명백한 차별”이란 불만이 나온다. 전국 84만여 보훈대상자 가운데 65세 미만은 전체의 23% 수준(19만2999명)이다.

지자체들은 ‘재정 부족’을 이유로 든다. 양주시 관계자는 “6·25와 월남전 참전 유공자들이 대부분 65세 이상이다 보니 그 기준이 아직 남아있는 것 같다”며 “우리도 지급 대상을 확대하는 걸 검토 중이지만 예산 문제 때문에 쉽지 않다”고 했다. 전남 영암군 관계자도 “국가유공자를 최대한 예우해야 한다는 필요성은 느끼고 있지만, 결국 재정 여건에 맞춰 검토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이에 대해 시민단체 국가유공자를 사랑하는 모임의 노용환 대표는 “전체의 20% 수준인 65세 미만 국가유공자에게 수당을 주지 못하는 게 경제력 탓이라는 지자체 설명은 납득이 잘 가지 않는다”고 했다.

국가보훈처 관계자는 “중앙 부처가 지급하는 보훈 보상금과 달리, 보훈명예수당은 지급 기준이나 액수가 각 지자체의 재정자립도, 지자체장의 의지 등에 달려 있다”며 “만 65세 이상이라는 보훈 대상자 나이 제한이 국가유공자들에게 차별감을 줄 수 있다는 점에 대해 충분히 공감하며, 각 지자체를 상대로 대상 확대를 권고 중”이라고 했다. 경기도 안산시·파주시, 경북 칠곡군 등도 나이 제한을 뒀다가 보훈 확대 차원에서 해당 규정을 없앴다.

한국보훈포럼 회장인 김태열 영남이공대 교수는 “똑같은 국가유공자인데 나이가 많지 않다고, 또 사는 지역이 다르다는 이유로 수당 지급 여부가 달라지는 건 생계 유지를 떠나 국가유공자들에게 큰 심리적 박탈감을 줄 수 있다”며 “지자체장 의지만 있다면 예산과 상관없이 충분히 개선할 수 있는 문제”라고 했다.

제공 : 조선일보
기사원본 : https://www.chosun.com/national/2021/11/19/LFKV256IYBGNRAJEW5GP7VJ5RA/

Comments

아기공 11.20 10:20
성남이나 용인은 지자체 재정도 탄탄한 것으로 알고있는데 차별지급이라니.
맨담 11.20 15:22
판공비 최고라는 울산광역시도 마찬가지 입니다.
어이가 없네요
영진 11.20 17:14
서울 에눈 나이 관련  업이  다 지급 됨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보훈공약] 2020년 21대 총선 국사모 보훈정책공약 댓글+46 2020.03.17 9468
[공지] 2021년 분류별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등 보훈지원 안내자료 03.28 3519
[공지] 2021년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 보훈보상금 월지급액표 댓글+6 01.05 13962
[성명서] 보훈보상금 인상과 7급 보상금의 불합리성에 대해 댓글+117 2007.03.04 27409
[공지] 국사모가 언론, 방송에 소개된 내용 정리 2005.09.06 27794
[공지] 신체검사,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 등록 상담안내 댓글+2 2014.03.03 10317
1146 [공지] 보훈보상금 수당의 소득인정, 부양의무자 관련 피해사례 방송 언론 인터뷰 요청 (~12.… 댓글+2 11.30 814
1145 [법률] 보훈보상대상자 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 (명칭 변경) 11.30 492
1144 [법률] 상이등급기준 일부 개정령 안내 (난소 난관 상실, 눈 시력, 손가락 발가락 절단) 11.29 519
1143 [보도] 정부는 ‘그린뉴딜’로 친환경차 시장 확대하는데 국가유공자 차량 지원은 LPG만? 댓글+13 11.23 2110
1142 [보도] 국민권익위, “입대 전 범죄사실 이유로 국가유공자 예우·지원 제외는 잘못” 11.23 606
1141 [공지] 유류세 인하에 따른 LPG지원금 한시적 인하조치 안내. 전기차 충전요금 구매대금 지원 … 11.22 1632
열람중 [보도] 옆도시 이사 갔더니… “65세 안돼 보훈 명예수당 못드립니다” 댓글+3 11.19 1497
1139 [대선공약] 민주당 이재명 후보 소공약. 국공립병원 위탁병원 지정 댓글+10 11.18 1947
1138 [국회] 2022년 보훈예산안 정무위 의결. 보상금 5% 인상. 상이7급 3% 추가 인상. 재해… 댓글+24 11.17 4627
1137 [보도] 중앙보훈병원 코로나 집단감염, 누적 150명 발생 댓글+1 11.16 619
1136 [보도] 국민권익위, “국가유공자 품위손상행위 규정 지나치게 확대 해석하면 안 돼” 11.15 1074
1135 [국회] 민주당 송재호 의원 예결위. 보훈보상금 수당 인상. 상이7급 보상금의 격차 해소. 기초… 댓글+15 11.12 4213
1134 [국회] 민주당 김병욱 의원 예산증액 노력. 2022년 보훈예산안 참전 무공영예수당, 7급보상금… 댓글+12 11.10 2655
1133 [안내] 2022년 2월 참전유공자 고엽제후유의증 특수임무유공자 생계지원금 신설 11.08 1866
1132 [공지] 국가유공자 참전유공자 보훈대상자 위탁병원 명단 (2021.11 기준) 11.06 912
1131 [공지] 2021년 보훈대상자 상이등급 구분표, 고엽제 후유의증 장애등급 구분표 (2021.11… 11.06 907
1130 [보훈처] 2021년 9월 보훈대상자 참전유공자 지역 인원별 현황, 행정쟁송 현황 11.05 623
1129 [보훈처] 2020년도 보훈급여금 등 구분 대상별 지급 현황 11.05 1592
1128 [보훈처] 국가보훈처 주간업무 점검회의 주요내용 (2021.10.29) 11.05 415
1127 [공지] 지자체 보훈 참전명예수당 주소이전으로 인한 누락 방지 시스템 구축 11.03 1156
1126 [공지] 아무도 알려주지 않는 국립묘지 호국원 안장절차와 안장불가 통보를 받을 경우 대처방법 댓글+2 10.31 1647
Category
0505-379-8669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odo SS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