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로 희귀병 얻었다" 국가유공자 인정 청구했지만 기각

"군 복무로 희귀병 얻었다" 국가유공자 인정 청구했지만 기각

자유게시판

"군 복무로 희귀병 얻었다" 국가유공자 인정 청구했지만 기각

민수짱 0 683 2021.10.17 09:58
카카오채널추가, 카카오톡상담, 국사모 유튜브채널을 구독하세요.
"군 복무로 희귀병 얻었다" 국가유공자 인정 청구했지만 기각

등록 2021.10.17 06:56:03수정 2021.10.17 07:01:17

[울산=뉴시스]유재형 기자 = 군 복무 당시 생긴 피부 질환을 제때 치료받지 못한데다 훈련과 업무 스트레스로 희귀병에 걸렸다며 국가유공자로 인정해 달라고 소송을 한 남성이 입증 증거 부족으로 패소했다.

울산지법 제1행정부(재판장 정재우 부장판사)는 A씨가 울산보훈지청장을 상대로 제기한 국가유공자요건비해당결정취소 청구를 기각했다고 17일 밝혔다.

2014년 1월 육군에 입대한 A씨는 같은 해 9월 풀이 무성한 탄약 창고 등에서 근무하면서 하체에 풀 알레르기로 인한 피부질환이 생겼다.

그는 2015년 6월에도 항문 출혈과 통증 등의 증세를 겪어 국군대구병원에서 외래 진료를 받았고, 군 제대 후에는 항문 질환으로 수술까지 받았다.

당시 A씨를 수술한 병원은 크론병 의심 소견을 냈고, 2017년 2월 정밀 진단을 거쳐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군 복무로 인해 피부질환을 제때 치료하지 못하고, 훈련과 업무 등의 스트레스로 크론병을 얻었다며 국가보훈처를 상대로 '국가유공자 및 보훈보상대상자' 등록을 신청했지만 인정되지 않자 소송을 제기했다.

그는 법정에서 "주야가 바뀌는 경계근무로 몸의 불균형이 발생했고, 탄약 창고 근무 초기부터 시작된 풀 알레르기를 제때 치료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또 "피부질환 치료 과정에서 스테로이드성 약물을 과다하게 처방받아 몸에 무리가 생겼고, 훈련과 업무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 결국 크론병이 발병했다"고 항변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원고가 군 복무 기간에 항문 질환을 진단받고, 전역 후 크론병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점을 고려하면 크론병 발병 시점이 군 복무 기간 중일 가능성이 있어 보이기는 하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원고에 대한 스테로이드 약물 처방에 어떠한 과실이 있다는 점을 인정할 증거가 없고, 이로 인해 크론병이 발생했다는 의학적 인과관계를 입증할 자료도 제출되지 않았다"며 "원고의 업무 시간이나 강도도 건강에 부담을 줄 정도로 과도했다고 볼 수 없다"고 원고의 청구를 기각한 이유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00@newsis.com

출처 뉴시스 : https://newsis.com/view/?id=NISX20211014_0001613334&cID=10814&pID=10800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372 대통령 후보 토론. 대화 갈비탕 2021.12.31 474
19371 보철용 차량 지원 관련 친환경차량(전기·수소차) 지원 시행 안내 댓글+1 스쿠버최 2021.12.31 840
19370 국민권익위, ‘병적이상’ 이유로 참전유공자 국립묘지 안장거부는 부당 민수짱 2021.12.27 486
19369 [공지] 2022년 국가유공자 참전 보훈대상자 보훈보상금 급여 수당 월 지급액표 댓글+29 국사모™ 2021.12.08 16198
19368 국가보훈처 “현충원 유골함 물고임 사과…관리 철저히 할 것” 민수짱 2021.12.22 485
19367 김총리 "국립중앙·서울의료원, 보훈병원을 전담병원으로" 민수짱 2021.12.22 517
19366 보훈보상대상자(재해부상군경 등등)은 언제쯤이면 개선이 될까요? 댓글+1 coreadj 2021.12.20 766
19365 광주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지원 대폭 강화 댓글+5 민수짱 2021.12.20 1358
19364 국가유공자로서 이젠 합당한 목소리를 냅시다 댓글+17 제리킴 2021.12.18 1956
19363 2012년 7월 이전 이후 유공자 등록에 대하여 아시는분 답변 부탁드립니다. 댓글+7 오늘도맑음 2021.12.16 1108
19362 단양에 식당 추천합니다. 마느리 막국수 댓글+5 스쿠버최 2021.12.14 509
19361 요번 자녀 대학 입학전형을 진행하면서 느낀점 댓글+27 오늘도맑음 2021.12.14 2066
19360 코로나 백신 관련하여 문의 사항 댓글+3 변상화 2021.12.14 490
19359 통신비 감면 정보공개 답변(보훈대상자, 지원공상군경) 댓글+9 자유꽃 2021.12.13 2685
19358 국가보다 시골 지자체가 낫네요.. 댓글+12 크루거 2021.12.09 1938
19357 2022년 전기차 수소차 신차구입시지원 및 매월 전기차충전보조금 확정 댓글+10 스쿠버최 2021.12.04 4153
19356 부양가족 수당 댓글+12 저스틴 2021.12.04 1961
19355 국민권익위, “국가유공자 재산 유지·증가에 특별히 기여했다면 선순위유족으로 인정해야” 민수짱 2021.12.03 881
19354 감면하이패스 문제 댓글+5 소라껍딱 2021.12.03 1229
19353 천안시, 스마트주차정보 시스템 구축 ‘시동’ 공영주차장, 장애인·유공자 자동 감면 민수짱 2021.12.03 428
19352 드디어 오늘입니다 댓글+1 독사지역대 2021.12.02 1281
Category

0505-379-8669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odo SS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