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가 지원해준 전기 수도 난방비 매년 4억 원 어디로 ?

나라가 지원해준 전기 수도 난방비 매년 4억 원 어디로 ?

자유게시판

나라가 지원해준 전기 수도 난방비 매년 4억 원 어디로 ?

영진 2 977 2021.10.16 12:04
카카오채널추가, 카카오톡상담, 국사모 유튜브채널을 구독하세요.
나라가 지원해준 전기·수도·난방비..매년 4억 원 어디로?
임상재 입력 2021. 10. 15. 19:46 댓글 16개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뉴스데스크] ◀ 앵커 ▶

집이 없는 고령의 국가 유공자를 위해 한국 보훈 복지 공단이 운영하는 아파트가 있습니다.

정부가 입주민의 전기, 수도, 난방비를 지원한다고 해놓고 실제로는 입주민한테 이 공과금을 따로 받아온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누가 챙겼는지 모르게 사라진 돈이 수십억 원이라고 하는데요.

임상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1973년 베트남에 파병됐던 70대 김 모 씨.

고엽제 후유증으로 당뇨 같은 지병이 있는 김 씨는, 6년 전 보훈복지타운에 입주했습니다.

이곳은 국가유공자에게 저렴한 식사와 돌봄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입주 당시 '전기와 수도, 난방비만 내면 된다'는 안내를 받았습니다.

[김 모 씨 / 보훈복지타운 입주민] "원룸 (공과금은) 8만 원, 투룸은 14만 원에서 15만 원… 들어와서 보니깐 봄이나 여름이나 (난방비는) 똑같이 받았어."

이곳 보훈복지타운 아파트는 국가유공자와 가족 등 약 450세대가 살 수 있도록 지난 1996년 지어졌습니다.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 매년 복권기금 20억 원을 운영비를 지원받습니다.

그런데 작년 기금 사용계획서를 보니 인건비로 12억 3천만 원, 급식비 등 각종 운영비 2억 6천여만 원 여기에 '전기수도와 연료유지비' 4억 9천여만 원이 눈에 띕니다.

결국 전기수도와 난방비를 지원받고도, 국가유공자들에게 이 비용을 중복으로 내게 한 겁니다.

아파트 측은 복권기금으로는 식당과 목욕탕, 경로당 등 공동시설 공과금을 냈다고 해명했습니다.

[아파트 관리소 관계자] "여기 공용부분이라든가 전기세, 물세는 이분들은 하나도 안 내요. 세대에서 쓰는 것만 내는 거예요. (복권기금으로는) 모자르죠. 부족해요."

하지만, 지난해 공용시설 공과금은 다 합쳐도 1억 6백만 원에 불과합니다.

5억 원 중 4억 원 가까이가 사라진 겁니다.

[공익 제보자] "복권기금 담당자가 문제점을 법률 검토까지 해서 보고를 했는데, 그게 묵살 당하고… 상급자한테… 담당자가 스트레를 많이 받았나 봐요."

입주민들을 이 사실을 전혀 모른 채 지난해 4억 4천만 원, 최근 8년간 31억여 원을 공과금으로 내 왔습니다.

[이정문 의원 / 국회 정무위원회] (매년) 약 4억 원을 어디에 사용했는지도 지금 알 수 없는 상황인데요. 감사원 감사를 통해서 보훈공단 전체 운영 실태에 대한 철저한 조사가 이뤄져야 할 것입니다.

보훈복지의료공단은 "횡령은 없었다"면서, "다른 명목으로 지출했다"고 해명했습니다.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관계자] "원칙은 다른 운영비나 이런 내용들로 더 정산을 했어야 되는데… (다른 부분에 썼다는 거예요?) 네, 어떻게 보면 관리비를 더 많이 정산한 거죠."

기금을 편성한 기획재정부와 상급단체인 국가보훈처가 서로 책임을 떠넘기는 가운데, 감사원과 경찰이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MBC뉴스 임상재입니다.

영상취재 : 노성은, 김우람, 강종수 / 영상편집 : 김정은 / 자료제공 : 이정문 의원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취재 : 노성은, 김우람, 강종수 / 영상편집 : 김정은 / 자료제공 : 이정문 의원실

임상재 기자 (limsj@mbc.co.kr)

기사 원문 - https://imnews.imbc.com/replay/2021/nwdesk/article/6307633_34936.html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MBC 주요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Comments

comgwang 2021.11.07 20:44
감독기관 책임자 파면시키고 철저히 조사해라.

국민을 역시 개..돼지를보고 있지 않다면 말이다.
킹카솔져 2021.11.08 13:34
와... 이건 좀 심했다. 철면피가 따로 없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372 대통령 후보 토론. 대화 갈비탕 2021.12.31 474
19371 보철용 차량 지원 관련 친환경차량(전기·수소차) 지원 시행 안내 댓글+1 스쿠버최 2021.12.31 840
19370 국민권익위, ‘병적이상’ 이유로 참전유공자 국립묘지 안장거부는 부당 민수짱 2021.12.27 486
19369 [공지] 2022년 국가유공자 참전 보훈대상자 보훈보상금 급여 수당 월 지급액표 댓글+29 국사모™ 2021.12.08 16199
19368 국가보훈처 “현충원 유골함 물고임 사과…관리 철저히 할 것” 민수짱 2021.12.22 485
19367 김총리 "국립중앙·서울의료원, 보훈병원을 전담병원으로" 민수짱 2021.12.22 517
19366 보훈보상대상자(재해부상군경 등등)은 언제쯤이면 개선이 될까요? 댓글+1 coreadj 2021.12.20 766
19365 광주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지원 대폭 강화 댓글+5 민수짱 2021.12.20 1358
19364 국가유공자로서 이젠 합당한 목소리를 냅시다 댓글+17 제리킴 2021.12.18 1956
19363 2012년 7월 이전 이후 유공자 등록에 대하여 아시는분 답변 부탁드립니다. 댓글+7 오늘도맑음 2021.12.16 1108
19362 단양에 식당 추천합니다. 마느리 막국수 댓글+5 스쿠버최 2021.12.14 509
19361 요번 자녀 대학 입학전형을 진행하면서 느낀점 댓글+27 오늘도맑음 2021.12.14 2068
19360 코로나 백신 관련하여 문의 사항 댓글+3 변상화 2021.12.14 490
19359 통신비 감면 정보공개 답변(보훈대상자, 지원공상군경) 댓글+9 자유꽃 2021.12.13 2685
19358 국가보다 시골 지자체가 낫네요.. 댓글+12 크루거 2021.12.09 1938
19357 2022년 전기차 수소차 신차구입시지원 및 매월 전기차충전보조금 확정 댓글+10 스쿠버최 2021.12.04 4153
19356 부양가족 수당 댓글+12 저스틴 2021.12.04 1961
19355 국민권익위, “국가유공자 재산 유지·증가에 특별히 기여했다면 선순위유족으로 인정해야” 민수짱 2021.12.03 882
19354 감면하이패스 문제 댓글+5 소라껍딱 2021.12.03 1229
19353 천안시, 스마트주차정보 시스템 구축 ‘시동’ 공영주차장, 장애인·유공자 자동 감면 민수짱 2021.12.03 428
19352 드디어 오늘입니다 댓글+1 독사지역대 2021.12.02 1281
Category

0505-379-8669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odo SS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