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보 사설] 6·25 참전 소년소녀兵 ‘국가유공자 예우’ 恨 풀어줘야

자유게시판

[문화일보 사설] 6·25 참전 소년소녀兵 ‘국가유공자 예우’ 恨 풀어줘야

민수짱 1 236 05.08 11:48
유공자액자. 등록신체검사상담. 지역별보훈명예수당. 보훈관련FAQ.
국사모 카카오채널을 추가하면 최신정보를 받아보실수 있습니다.
카카오톡 상담. 국사모 유튜브 채널. 티스토리 블로그. 페이스북.

출처 문화일보 사설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20050701073111000003

[오피니언] 사설 게재 일자 : 2020년 05월 07일(木)
6·25 참전 소년소녀兵 ‘국가유공자 예우’ 恨 풀어줘야

병역의무가 없는 어린 나이에도 6·25전쟁에 참전해 대한민국을 지킨 소년소녀병(兵)들을 국가유공자로 예우하기 위한 입법이 6·25전쟁 70주년을 맞기까지도 이뤄지지 않고 있다. 제20대 국회 임기 종료가 한 달도 남지 않은 7일 현재 발의만 된 채 입법은 또 무산될 것이 분명해진 상황이다. 제16대부터 역대 국회가 되풀이해온 그대로다. 2004년 출범해 입법을 촉구해온 6·25참전소년소녀병전우회가 지난달 26일 간판을 내리고 16년 간의 활동을 중단하며 거듭 호소한 것이 한(恨) 맺힌 절규로 들릴 수밖에 없다.

윤한수(87) 전우회 중앙회 회장은 “풍전등화의 위기에 놓인 나라를 지키기 위해 전쟁터에 뛰어든 소년소녀병 예우 입법이 왜 어려운지 모르겠다. 이젠 기대를 접으려고 한다”고도 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6·25전쟁에 참전한 14∼17세의 소년소녀병은 2만9616명이다. 그중 소녀병이 462명이다. 전사자도 2573명에 이른다. 6·25전쟁에서 가장 치열했던 ‘다부동전투’ 등에 참전한 호국 영웅들이다.

그런데도 정부가 국민권익위원회 권고에 따라 그 실체를 공식 인정해 매월 30만 원 안팎의 참전 수당을 지급하기 시작한 것은 2010년이었다. 18세 이하 참전의 국제법 위반 소지 등을 우려했다고 하지만, 참전 용사들을 그런 이유로 외면·홀대해선 안 된다. 참전 소년소녀병의 현재 생존자는 2000여 명으로, 평균 연령 88세라고 한다. 이제라도 이들의 한을 풀어줘야 한다. 이는 국가의 책무다. 오는 30일 임기가 시작되는 제21대 국회에서라도 입법을 서둘러야 마땅하다.

Comments

민수짱 05.08 11:49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바친 어린 소년병을 외면하는 정부와 국가보훈처.
하늘이 용서치 않을겁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 2020년 보훈보상금(보훈급여금) 인상. 국가유공자연금표. 댓글+18 영민임다™ 2019.11.06 27421
[공지] 국가유공자, 보훈보상대상자(재해부상군경등)등 등록, 신체검사등 댓글+99 국사모™ 2003.08.01 41380
[2007년 성명서] 보상금 인상과 7급 보상금의 불합리성에 대해 댓글+136 국사모™ 2007.03.04 26986
[공지] 신체검사,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 등록 상담안내 댓글+3 국사모™ 2014.03.03 7238
[보훈정책공약] 2017년 19대 대통령선거 국사모 대선정책공약 댓글+20 국사모™ 2017.04.09 7128
19011 코로나로 인한 대부관련 추가로 올립니다. 신법을개정하자 07.07 324
19010 2021 년 65세 아상 노인 325만명 기초연금 30만원 밭는다 영진 07.05 493
19009 추경 통과로 국가유공자 생활안정자금 300만원 추가 대부 민수짱 07.04 518
19008 ‘국가유공자 좌석버스 무료 이용해달라’ 포항시의회 강력 요구 민수짱 07.03 351
19007 국가 유공자 신체검사 및 심의기간에 대한 질문 댓글+4 김영건 07.02 522
19006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의 동원훈련 예비군 민방위 가이드 영민임다™ 06.30 372
19005 2012년 유공자 개정법 취업관련 관하여 댓글+7 신법을개정하자 06.27 804
19004 국가유공자 보훈가족 우리가 비정규직입니까? 아파치롱 06.26 715
19003 젊은 유공자 분들 그리고 젊은 부상장병들 취업잘해서 잘먹고 잘 사시나요? 댓글+8 시연아빠 06.26 831
19002 보훈대상자 의료지원 위탁병원제 개선 요청 국가보훈처 답변내용 영진 06.26 512
19001 인국공 사태를 보면서... 댓글+7 킹카솔져 06.26 541
19000 척추땜에다리시림저림 댓글+1 냉장고 06.25 260
18999 2012년에 시행된 유공자 신법 개정법은 신법을개정하자 06.25 414
18998 구자근 의원, 참전유공자 예우 법안 발의참전명예수당과 보훈급여금 같이 지급 민수짱 06.25 353
18997 국가유공자 예우 이래도 되나…보훈체계 통합 관리 시급 민수짱 06.25 543
18996 68년만에 돌아온 호국영웅들…최고예우로 맞이한 조국 댓글+2 민수짱 06.24 349
18995 김정재 의원 "유공자 보상·급여, 기초연금 소득 기준에서 제외하는 기초연금법 개정안 대표발의" 댓글+3 민수짱 06.24 640
18994 국가유공자 등 예우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서서히 06.23 473
18993 차량 명의이전 질문이요 댓글+4 모두홧팅 06.23 377
18992 강민국 의원, '국가유공자 등 예우·지원 법률' 범위 확대해야...개정안 발의 댓글+7 민수짱 06.22 810
18991 유공자 본인수가 그리 많지 않네요 신법을개정하자 06.22 563
Category
0505-379-8669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odo SS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