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사모 상담 카카오 오픈채팅 1:1 상담방 국사모 스토리채널 국사모 상담 옐로우 아이디 국사모 대표 카카오톡 국사모 티스토리 블로그 국사모 페이스북 페이지 국사모 트위터

 
자유게시판

법률 정책 제도개선
자유토론방

해우소

설문투표

회비납부,후원기부
우리은행 :
1005-881-866999
신한은행 :
100-026-265007
국가유공자를사랑하는모임











 
  HOME > 열린커뮤니티 > 알려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작성일 2019/09/10
조회: 50     
[공지] 국사모 '자문 법무법인' 서상수 대표 변호사 '의료분쟁조정위원장' 선임

존경하는 회원여러분.

국가유공자를 사랑하는 모임의 자문 변호사인 '법무법인 서로'의 서상수 대표 변호사님이 '의료분쟁조정위원장'으로 선임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
“갈등·충돌 현장 찾아 맡은 역할 최선”
서상수 의료분쟁조정위원장
기사입력2019.09.08. 오후 6:21



“의료분쟁조정중재기관은 객관적이고 공정해야 합니다. 기관의 목적에 부합하도록 기여하고 싶습니다”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 서상수 의료분쟁조정위원장(법무법인 서로 변호사·사진)은 “공정한 기관으로 자리 잡도록 노력하겠다”며 이 같은 포부를 밝혔다.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이하 의료중재원)은 ‘의료사고 피해구제 및 의료분쟁 조정 등에 관한 법률’을 근거로 2012년 설립된 기관이다. 의료인과 환자 사이의 갈등을 조정 및 중재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지만, 아직 해결해야할 과제가 적지 않다. ‘2018년도 의료분쟁 조정·중재 통계연보’에 따르면,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간 의료사고 분쟁 조정이 신청된 1만838건 중 실제 조정이 개시된 사건은 5622건으로 절반에 불과했다. 나머지는 의료인과 환자 사이에 의견이 일치되지 않아 취하 또는 각하됐다.

서 위원장은 의료전문 변호사로 활동하면서 다수의 의료분쟁 사건을 맡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의료문제는 되도록 중재기관에서 끝나야 한다. 소송으로 갈 경우 비용과 시간이 너무 많이 든다”는 견해를 밝혔다. 의료사고는 중재로 가는 것이 해결방안으로 가장 적합하다는 것이다.

의료사고가 의심될 때 환자들도 당황하기 마련인데 서 위원장은 침착하게 자료부터 확보하고, 의료과실 여부를 따져보라고 조언한다. 그는 “많은 환자들이 결과를 보고 ‘의료사고’라고 이야기한다. 그러나 의사가 알 수 있었는데 몰랐거나, 피할 수 있었지만 못 피한 것만 의료과실이 된다. 여기에 의료진의 설명의무가 반드시 동반돼야 한다”며 “의료사고가 의심된다면 가장 먼저 진료기록을 확보하고, 관련 분야 의사나 변호사 등 전문가와 상담해서 적절한 절차와 방법을 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 위원장은 기본적으로 환자와 의료인 모두 동의해야 조정절차가 개시될 수 있는 만큼 의료중재원 자체의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를 가장 중요한 과제로 지목했다. 그는 “의료분쟁은 소송으로는 답이 나오지 않는 경우가 너무나 많다. 상당수 의료사고가 별다른 조치 없이 묻히는 것도 이런 이유가 크다”며 “의료중재원은 환자나 의료인, 누구의 편이 되어서도 안 된다. 의료분쟁해결에 있어 확고한 대표기관으로 자리 잡기 위해서는 중립적이고 객관적인 조정과 중재를 지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의료인은 의료분쟁조정제도에 대해 여전히 피해의식이 남아 있고 그 참여를 꺼려하는 경향이 있다”며 “의료인의 피해의식을 없애고 ‘다른 제도나 소송에 비해 친숙할 수 있고 유익할 수 있는 분쟁해결제도’라는 인식을 갖도록 제도를 보완하고 홍보해 적극적으로 제도를 이용하도록 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또 “의료중재원의 조정중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거나 의료분쟁해결 시스템을 잘 갖추고 있는 의료기관을 선정하는 등 의료분쟁조정중재제도의 이용을 권장하는 우회적이고 간접적인 제도의 도입을 강구할 필요도 있다”고 제안했다.

서 위원장은 “조정준비기일, 지방조정, 야간조정, 간이조정 등을 활용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모색할 생각”이라며 “의료분쟁조정위원장의 역할과 기능 범위 내에서 제도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전미옥 쿠키뉴스 기자 romeok@kukinews.com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0
3500
윗글 [공지] 2007년 MBC Radio "손석희 시선집중" 가산점관련 대표 인터뷰
아래글 [공지] 국가유공자 명패 수여 사업에 관한 의견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조회
[공지] 신체검사, 국가유공자, 보훈대상자 등록 상담안내 2 2014/03/03 4332
[공지] 국사모가 언론, 방송에 소개된 내용 정리 ! 2005/09/06 26114
[공지] 국사모 카카오서비스(카카오톡, 옐로우 아이디등) 사용 방.. 2011/11/12 8946
[2008년 성명서] 보상금 인상과 7급 보상금의 불합리성에 대해 112 2007/03/04 21600
[공지] 회원정보를 필히 수정하여 주세요. 2010/06/09 3327
[공지] 로그인, 회원정보수정, 운영지침, 게시판사용규정 2010/04/08 3300
[공지] 2007년 MBC Radio "손석희 시선집중" 가산점관련 대표 인.. 2010/04/08 6533
653 [공지] 국사모 '자문 법무법인' 서상수 대표 변호사 '의료분쟁조.. 2019/09/10 50
652 [공지] 국가유공자 명패 수여 사업에 관한 의견 2019/08/01 651
651 [성명서] 6월 호국 보훈의 달과 제64주년 현충일을 맞이하여 2019/06/02 498
650 [공지] 2019년 보훈예산 현황 2019/01/03 1833
649 [공지] 2019년 보훈보상금 지급액 2018/12/11 5052
648 [공지] 담낭암, 침샘암의 고엽제 후유증 추가 인정 2018/11/23 524
647 [자매단체] CRPS환우회 MBC 실화탐사대 보도 2018/11/23 357
646 [공지] 풍성하고 행복한 추석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2018/09/21 384
645 [공지] 인포센터 회원 홍보마당 등록안내 2014/02/27 8722
644 [공지] 국사모 회원가입후 준회원 등업처리에 대한 안내 2018/07/01 1086
643 [공지] 국사모와 함께할 가족을 모십니다. 2018/06/10 950
642 [채널A 보도자료] 나라의 아들인데…아프면 너의 아들 2018/06/10 430
641 [공지]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당신은 진정한 영웅입니다. 2018/06/05 487
640 [성명서] 6월 호국 보훈의 달과 제63주년 현충일을 맞이하여 2018/06/03 457
639 [공지] 국사모와 한국HRD원격평생교육원 업무협약 2018/05/25 941
638 [공지] 6.25전쟁 참전유공자 선배님의 증언을 기다립니다. 2018/05/08 367
637 [공지] 국사모 회원 정리에 대한 안내와 기타 안내 2018/04/19 1449
12345678910,,,28